사랑과 나눔국내선교해외선교낙타무릎목회와 신앙이단을 논한다사회와 이슈이웃과 함께 하는 사랑
편집 2019.04.22 [03:04]
전체기사 기사제보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총신 개혁상징 천막 철거자 신원 밝혀지다
2019년 4월 4일 심야, 총신 개혁상징 천막 철거 자들은 제 51대 내일 총학생회로 판명되었다.
 
허병주 기사입력  2019/04/11 [12:19]

 

▲     ©허병주

201944일 심야, 총신 개혁상징 천막 철거 자들은 제 51대 내일 총학생회인 것이 판명되었다. 철거이유는 아래와 같다.

 

천막 점유자로 1년 이상을 총신대 제1종합관에서 숙식을 겸하며 업무를 보고 있는 곽한락 전도사(과거 총신 비대위원장, 현재 총신대학교 선교대학원 원우)는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 출신으로, 총신대학교 현 총장 후보 2인 중 1명인 이XX 후보자가 신학대학원 교수이므로 그를 지지한다는 오해를 받고 있다.

 

51대 내일 총학생회(총신 개혁시절, 개혁의 선봉단체)2019학년도 회장이 총신대학교 학부 사회복지과로, 총신대학교 현 총장 후보 2인 중 1명인 이XX 후보자를 지지한다는 오해를 받고 있다.

 

이들 총신 개혁시절 동지들은 쌍방 다른 총장후보를 선호한다는 오해와 반목과 대립에 의해서 총신 개혁상징의 천막이 철거되었다는 오해가 본 기자의 취재결과였다.

 

총신 개혁시절 총신대학교 신학대학원과 총신대학교 학부 모두 함께 전 총장을 하야시키는 데 역할을 하였으나 그들은 동지의식을 현재는 버리고 서로 다른 총장을 지지하고 있다는 오해를 서로가 하여 극단적인 대립을 하고 있는 상황이 안타깝다.

 

본 기자는 어느 편에 서지도 않았지만 총신 개혁시절 쌍방에게 라면 등 물품을 지원한 사실이 있다. 이 시점에서 서로가 오해를 풀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4/11 [12:19]  최종편집: ⓒ christia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아! 총신대 총장선거 불법 정치, 불법 외압 확인, 본지단독특종보도 (기사2) / 허병주
김영우 총장 법정구속 / 허병주
총신 개혁상징 천막, 폭력철거 시, 해당 법조문 / 허병주
총신대학교, 더 이상 불법․무력․폭력은 안된다. / 허병주
사랑을 받는 의사 '누가' & 사랑으로 기억된 '국희종' / 이기영 전남노회 목사
세월호 일반인 희생자 수 큰폭으로 늘어날 듯 / 추광규 기자
총신 개혁상징 천막 철거 사태 관련 법률상담내용 / 허병주
2019년 4월 13일 오후 5시경 총신대 총장 선임확정 / 허병주
중세 십자군 전쟁 & 21세기 중동전쟁 / 유태영 박사
판사 김인겸 판사 박성준 대검찰청 앞에 사진과 이름이 플랜카드에 휘날리다. / 허병주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시 서초구 서초3동 1588-8 벨타워 602호 l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 다 10188ㅣ 대표전화 : 02-588-0191 ㅣ 팩스 : 032-349-2255 ㅣ (주) 국제기독교뉴스
Copyright ⓒ 2011 국제기독교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chookk7@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