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과 나눔국내선교해외선교낙타무릎목회와 신앙이단을 논한다사회와 이슈이웃과 함께 하는 사랑
편집 2019.03.21 [00:03]
전체기사 기사제보
사랑과 나눔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사랑과 나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병원선교는 무한한 전도의 황금어장 입니다"
 
홍이숙 기자 기사입력  2015/08/09 [10:12]



좌측이 박영석 원목실장
 
[홍이숙 기자]
BHS한서병원 원목실은 각 교회 30여명의 예배 봉사자들의 협력봉사로 크고 작은 기적 같은 일이 일어나고 있다. 환자로 입원했다가 병원 예배를 통해 은혜를 받고 자진 봉사를 하는 주일봉사자가 있고, 호스피스 팀은 말기 암환자를 임종까지 돌보고 있다.
 
17년 전에 한서병원에 와서 지금까지 병원선교를 하고 있는 원목실 박영석 실장은 광안중앙교회에 장로로 섬기고 있다. "병원의 배려로 기독교 병원이라고 할 정도로 병원 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정해진 구역을 나눠 매주 봉사 팀이 들어와 환우들을 위해 기도를 하고 위로한다. 많은 환자들이 질병에서 치유돼 돌아오고 물품을 기증하기도 한다."고 박 실장은 밝혔다.
 
특히 위급한 중환자들에게 가서 헌신을 하고 있는 박 실장은 병원 내에 대강당에서 예배도 인도하고 있다. "입원한 목회자가 직접 설교를 하고 여 전도사님 두 분과 협력하고 있다. 믿지 않는 분을 전도해 소천할 경우 원목실이 장례를 주관하며 봉사를 하고 있다."고 그는 설명했다.
 
한서병원 원목실에서는 매일 오전 오후로 환자들을 심방하며, 가족과 떨어져 있는 환자들에게 명절과 부활절, 성탄절에 특별 선물과 다과회를 준비하고 있다. 월 1회 미용봉사와 교통사고환자의 보험처리문제와 보상문제, 법적문제까지 상담하며 어려움에 처한 이웃에게 감동을 전하고 있다.
 
한서병원은 심장내과(매년 심장혈관 조영술 및 중제시술 5만례 달성)와 최근 신장이식 시술건수 65례 달성 등 명성 있는 의료진들로 인해 날로 발전하고 있다. 박영석 실장은 "병원선교는 무한한 전도의 황금어장이며, 사역의 큰 보람을 느끼게 하는 곳이다. 앞으로 더욱 힘써 봉사하며 많은 분들이 병원선교에 동참해 주길 부탁한다."고 고백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5/08/09 [10:12]  최종편집: ⓒ christia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사랑을 받는 의사 '누가' & 사랑으로 기억된 '국희종' / 이기영 전남노회 목사
“정부는 파월용사 전투수당을 하루속히 지급하라” / 류재복 기자
에이블인베스트먼트코리아 처벌하여 주십시오 / 허병주
연세중앙교회, 개척교회 옮기자 이단매도 / 추광규 기자
[목회자 칼럼] 예수님이 비유로 말씀하신 이유 / 최윤식 익산노회 울밖교회 목사
판사 김인겸 판사 박성준 대검찰청 앞에 사진과 이름이 플랜카드에 휘날리다. / 허병주
천부교 회장 박윤명 실종 및 신도 피살의혹 수사촉구 기자회견 가져 / 류재복기자
사울왕의 첩 '리스바' 눈물의 모정(母情) / 이준원 초원교회 목사
진용식목사에 관한 연구 보고서 / 허병주
울산 외고산 옹기마을 / 류재복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시 서초구 서초3동 1588-8 벨타워 602호 l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 다 10188ㅣ 대표전화 : 02-588-0191 ㅣ 팩스 : 032-349-2255 ㅣ (주) 국제기독교뉴스
Copyright ⓒ 2011 국제기독교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chookk7@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