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과 나눔국내선교해외선교낙타무릎목회와 신앙이단을 논한다사회와 이슈한국 목회자 학력검증종피연
편집 2019.07.23 [10:04]
전체기사 기사제보
이단을 논한다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이단을 논한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한민국 현존의 모 '사이비종교' 실체 다룬
갈라파고스 수용소 출간
 
류재복기자 기사입력  2014/06/26 [09:23]

         대한민국 현존의 모 '사이비종교' 실체 다룬
                '갈라파고스수용소' 소설 출간
[류재복 대기자]
국내 모 사이비종교 단체의 온갖 범죄와 비리 등을 파헤친 자전적 탐사소설이 현직 목사인 허병주 저자로 '갈라파고스 수용소'란 충격의 소설이 출간되었다. 이 소설은 저자인 허병주 목사 자신이 겪었던 그 과정을 상세히 파헤치고 있어 그 파장이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사이비 이단종교와 국내 정계, 관계. 법조계, 언론계와의 비리고발에 현직목사인 저자의 용기, 각계에서 호응과 감탄
소설 '갈라파고스 수용소'의 출판사인 비봉출판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세월호 참사의 본질과 원인을 알 수 있게 해주는 책!"이라면서, "그동안 우리나라에서는 수많은 사람들이 사이비 이단종교 교주의 사기에 걸려들어 그들의 끝없는 악마적 탐욕의 비참한 희생물이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들은 어리석은 사람들을 상대로 구원이란 가짜 상품을 팔아서 돈을 갈취하고, 신도들을 성적 육체적으로 학대하고, 저임금 노동을 강요하고, 감금과 폭행, 살인까지 서슴지 않고 자행하면서도 종교와 신앙의 자유라는 헌법 조문 뒤에 숨어서 치부에, 오로지 치부에만 열중해 왔다."고 강조했다.
 
비봉출판사는 계속해서 "한편에서는 그러한 사이비 이단 종교 교주의 사기 행위와 기타 온갖 불법과 악마적 행동들을 눈감아 주고 비호해 주는 대가로 뭉칫돈을 챙겨온 우리나라 정계, 관계, 법조계, 언론계 인사들과의 악마적 유착 관계가 있었다"면서 "이 책은 사이비 교주들의 악마적 행태뿐만 아니라 그들을 비호해 주는 권력자들과의 유착관계 비밀까지 상세하고 구체적으로 고발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비봉풀판사는 이어 "소설 <갈라파고스 수용소는>는 한 사이비 이단종교에 미혹되어 巨富였던 부친이 전 재산을 사기당하는 것을 보았고, 그리고 그 사이비 종교집단이 운영하는 학교에서 초중고 시절을 사이비 교주의 2세와 함께 보냈던 현직 목사가 사이비 종교 집단 내에서 일어난 사건들을, 스스로 보고 들었던 사실들을 바탕으로 증언하는 온갖비리와 부정을 고발하는 소설"이라고 덧붙였다.
 
사이비종교피해대책연맹 사무총장 이영호 목사는 서평을 통해 "이 소설에서 이선태 교주의 종교사기로 숱하게 많은 가정이 무너졌다. 자칭 하나님이라면서 이혼을 부추기고 가정이 깨지면 그 돈을 빨아갔다. 그가 죽자 천년성 재산을 둘러싼 사법마피아, 교육마피아, 관료마피아들이 이 교주의 재산을 빨아먹었다. 허 목사의 용기에 박수를 보낸다"고 평했다.
 
▲ 우로부터 류재복 기자,  최영섭 작곡가,  허병주 목사,  서요한 교수    
 
 
영화감독 김용수는 "크리스챤인 제가 이 소설을 읽으면서 피가 역류하는 느낌을 받았다. 이선태라는 정신병자 한 사람이 이렇게 우리의 순수한 영혼들을 타락시켰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영화인으로 이것을 바로 잡아야겠다는 사명감이 치솟았다. 영화 소재로도 아주 제격"이라고 평했다.
 
총신대 서요한(역사신학)교수는 "허병주 목사님의 33년간 지난했던 여정을 알고 난 후 가슴이 메었다. 사이비 이단의 잘못 된 것을 바로잡으려고 집 한 칸 마련하지 못한 채 싸워온 허 목사님의 고난의 세월을 하나님께서 아시고 사이비 이단을 척결해 주실 것으로 믿는다. 정의가 바로 세워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평했다.
 
저자인 허병주목사는 1949년생으로 부천 소신교회 목사 겸 한국예수교전도관부흥협회 회장. 그는 신도 총유재산으로 판결난 천년성의 토지와 건물을 소송 사기꾼들에게 빼앗기고 33년째 그 소유권을 되찾으려고 투쟁하고 있다. 이 소설은 허 목사 집안의 파멸로 가는 과정을 교주의 일탈행위에 얹어서 그린 자전적 탐사소설이다.<판형 152×224, 312면으로 가격은 15,000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6/26 [09:23]  최종편집: ⓒ christia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사랑을 받는 의사 '누가' & 사랑으로 기억된 '국희종' / 이기영 전남노회 목사
“박윤명은 나의 12년 친구로서 그의 生死를 밝혀야 합니다” / 류재복기자
'처음교회 윤대영 목사' 수십억대 횡령 의혹 피소 / 추광규 기자
홍혜선 전도사..그녀는 누구인가? / 류재복 기자
'예수탄생 교회' 출입문 높이가 '1.2m'인 까닭은! / 노명철
'신앙촌' 천부교 신도 암매장 의혹 사실로.."노동착취, 신도 암매장 의혹 허위사실 아냐" 대법 판결 / 허병주
천부교 회장 박윤명 실종 및 신도 피살의혹 수사촉구 기자회견 가져 / 류재복기자
'해태구단 불고기 화형식', 내가 주동자 아냐" / 조종안 기자
“17세 나이에 신앙촌 간 여동생 48년간 행방불명, 죽었나? 살았나?” / 류재복기자
한국기독교 보수교단협의회 "김삼환 목사는 이단" / 이계덕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시 서초구 서초3동 1588-8 벨타워 602호 l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 다 10188ㅣ 대표전화 : 02-588-0191 ㅣ 팩스 : 032-349-2255 ㅣ (주) 국제기독교뉴스
Copyright ⓒ 2011 국제기독교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chookk7@naver.com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