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과 나눔국내선교해외선교낙타무릎목회와 신앙이단을 논한다사회와 이슈이웃과 함께 하는 사랑
편집 2019.03.21 [01:03]
전체기사 기사제보
사회와 이슈
개인보호정책
회사소개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사회와 이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염호석' 죽음 고통과 아픔, 한국사회 책임져야
 
이대영 기자 기사입력  2014/06/04 [06:51]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이하 NCCK) 인권센터는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의 투쟁에 동참하기 위해 지난 26일부터 '오병이어 모금'을 시작했고, 그 동안 모아진 기금을 지난 2일 노조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 성금을 전달하는 김영주 목사    © NCCK
 
 
NCCK의『오병이어 모금』은 삼성전자서비스노조를 돕기 위한 도시락 나누기 운동으로서, 단 한 끼만이라도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식사를 나누고 싶다는 취지로 한 사람이 5인분의 식대로 3만원을 내어 120명이 손을 잡으면 약 700명의 노조원들의 한 끼 식사를 해결할 수 있다는 계획에서 추진되었다.
    
NCCK, 인권센터는 “'기업 프렌들리'를 표방하는 사회가 지속되며 세간의 주목이 향해있지 않은 곳에서 노동자들이 스스로 목숨을 포기하는 일이 늘어나고 있다."며 “삼성전자서비스 노조원들이 여전히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교계의 많은 분들에게 오병이어의 기적에 동참해 달라고 호소해 오늘 소중한 나눔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 구호로 뜻을 같이하고 있는 정진우 인권센터 소장, 김영주 목사, 허원배 인권센터 이사장     © NCCK
 
 
NCCK, 인권센터 허원배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노조를 부정하는 것은 최소한의 국민권리를 부정하는 반 민주적 만행"이라며 "독재정권에서도 볼 수 없었던 이 같은 만행에 한국교회도 적극적으로 함께 싸워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함께 못한 많은 이들이 보이지 않는 곳에서 기도하고 있다"며 "승리의 그날까지 전진해 달라"고 요청했다.
 
다음은 허원배 이사장의 지지발언 원문이다.
 
 
삼가 염호석 열사의 죽음에 조의를 표하고 여러분들에게 하늘의 위로가 함께 하시기를 빕니다.
큰일 났습니다. 이러다가는 정말 이 나라가 망할지도 모르겠습니다.
 
이건 무슨 기업의 문제가 아니고 노동조합의 문제가 아닙니다.
단지 노조를 결성하고 가입했다는 이유로 사람이 죽어가야 하는 세상은 정상적인 나라일 수 없습니다.
 
자본주의 국가에서 노조가 있어야 하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것 아닙니까?
노조를 부정하는 자들은 누구입니까? 헌법을 부정하고 이 나라가 민주 공화국이라는 것을 부정하고 최소한의 민주주의와 인권을 부정하는 자들은 도대체 누구입니까?
 
사람을 시신을 강탈했다고 하는데 이건 만행입니다. 독재정권에서도 쉽게 하지 못했던 만행입니다.
이런 것을 두 눈뜨고 바라봐야 하는 심정이 참담하고 괴롭습니다.
 
세월호에서 가만히 있으라고 하고 수 많은 사람들이 수장 당했습니다.
같은 일을 반복할 수는 없지 않습니까? 그래서 불의한 현실에 가만히 있지 않고 일어서 싸우는 여러분이 자랑스럽습니다.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여러분들의 이 자랑스런 투쟁에 더 깊이 함께 하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여러분의 투쟁과 고통과 아픔은 이제 더 이상 여러분들의 것만은 아닙니다. 염호석 열사의 죽음의 고통과 아픔은 한국사회 전체가 함께 책임져야 합니다. 한국교회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도 비록 적은 힘이나마 더 깊이 여러분과 연대해 가겠습니다. 이런 연대의 의지를 모아 아주 적은 정성을 준비했습니다.
 
비록 이 자리에 여러분과 함께 하지 못하지만 여러분들을 위해 기도하는 사람들이 참 많이 있습니다. 그분들이 십시일반 정성을 모두어 여기 담아 왔습니다. 비록 작은 정성이지만 밥을 나누어 먹자는 뜻이 담겨져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식사 한 끼 값 정도 되겠지만 밥을 나누면 기적이 일어나는 법입니다.
 
부디 힘내시고 승리의 그날까지 전진해 주시기 바랍니다. 저희들도 여러분들의 투쟁에 적극적으로 연대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4/06/04 [06:51]  최종편집: ⓒ christiannews.co.kr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back to school jordans Kitty 14/08/17 [13:11]
http://hywra25u.wikidot.com/coach-online A family have been deliver to a healthcare facility intended for smoke a cigarette breathing.The fireplace set about with theFull Adventure >Fire destruction Delhi dwelling original Thursday morningFull Storyline >GREENDALE, Inside (FOX19) The tanker overturned near to the My partner and i Two hundred seventy five ramp within Greendale, Downtown indiana on The following friday morning. http://omgec276c.wikidot.com/coach-online Presume an entire employees all of the fa.s .} perfectly into a Mmorpgs 'on precious time for budget'. [url=http://aunx29oru.wikidot.com/coach-online]http://aunx29oru.wikidot.com/coach-online[/url] KiHfNUXZBS 수정 삭제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사랑을 받는 의사 '누가' & 사랑으로 기억된 '국희종' / 이기영 전남노회 목사
“정부는 파월용사 전투수당을 하루속히 지급하라” / 류재복 기자
에이블인베스트먼트코리아 처벌하여 주십시오 / 허병주
[목회자 칼럼] 예수님이 비유로 말씀하신 이유 / 최윤식 익산노회 울밖교회 목사
판사 김인겸 판사 박성준 대검찰청 앞에 사진과 이름이 플랜카드에 휘날리다. / 허병주
연세중앙교회, 개척교회 옮기자 이단매도 / 추광규 기자
사울왕의 첩 '리스바' 눈물의 모정(母情) / 이준원 초원교회 목사
천부교 회장 박윤명 실종 및 신도 피살의혹 수사촉구 기자회견 가져 / 류재복기자
진용식목사에 관한 연구 보고서 / 허병주
울산 외고산 옹기마을 / 류재복 기자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시 서초구 서초3동 1588-8 벨타워 602호 l 정기간행물 등록 - 서울 다 10188ㅣ 대표전화 : 02-588-0191 ㅣ 팩스 : 032-349-2255 ㅣ (주) 국제기독교뉴스
Copyright ⓒ 2011 국제기독교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chookk7@naver.com for more information.